순서와 크기를 살펴봅시다. 태양계 행성

 안녕하세요, 의문을 해소할 수 있는 것은 태양계 순서와 크기입니다.학교 다닐 때 과학 시간에 많이 봤는데 나이가 들면서 기억이 안 나는 게 이렇게 주기적으로 생각나야 할 것 같다.아~평소 우주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도 막상 태양계 행성들을 차례로 나열해 놓으라고 하면 처음에는 수금화처럼 가다가 나중에는 얼버무려 버립니다.그래서 이번 기회에 각인할 수 있는 한 제대로 알아가는 시간을 갖도록 합시다.

전체적으로 태양계의 구조는 아래 그림과 같이 형상화 되어 있습니다.한 화면에 담으려고 하면 각각의 행성들이 이런 비율로 표현되어 있지만 실제로는 전혀 다른 크기와 공전궤도, 거리를 가지고 있습니다.말 그대로 단순화한 거에요.

위의 모형은 사실과 조금 다르기 때문에 태양의 크기를 기준으로 태양계 행성의 크기를 비교해 보겠습니다.실제 태양의 크기를 기준으로 행성들을 차례로 나열해 상대적인 크기로 표현해 보면 아래 그림과 같습니다.

어때요? 엄청나게 굵은 태양의 크기가 느껴지나요?정확하게는 지구 직경의 109배가 태양의 지름이라고 해요.여기서 그림에 영어로 된 행성의 이름이 나온 김에 이름을 확인해 봅시다.태양 – 수성(Mercury) – 금성(Venus) – 지구(Earth) – 화성(Mars) – 목성(Jupiter) – 토성(Saturn) – 천왕성(Uranus) – 해왕성(Neptune) 이게 태양계 행성의 순서입니다.원래는 명왕성(Pluto)이라는 행성이 해왕성 뒤에 있었으나 2006년에 행성의 기준이 새롭게 정해지면서 태양계 행성에서 벗어났습니다.그때까지 명왕성과 비슷하게 움직이는 여러 행성으로 보이는 것들을 추가로 발견했는데 그것들을 전부 행성에 넣기보다는 명왕성을 빼기로 합의했다고 합니다.

아래 그림은 태양계 행성의 실제 거리를 상대적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제가 그림에는 소질이 없어서 선이 좀 구부러져 있지만 이해 부탁드립니다.

태양에서 지구까지의 거리가 대략 1억 5천만 Km입니다.행성 간의 거리는 단위가 너무 커서 AU라는 새로운 단위를 사용합니다, 태양에서 지구까지의 거리를 1AU와 기준치로 하고 있습니다.그림에서 태양과 거리가 조금 있는 가까운 태양~목성까지의 거리는 5.2AU입니다.대충 곱셈을 해도 7억 5천만 킬로! 대단하네요태양에서 가장 멀리 떨어진 해왕성은 30AU!!, 곱셈은 의미가 없으므로 생략하겠습니다.참고로 은하계(태양계가 속한 은하)에서 가장 가까운 안드로메다 은하까지의 거리는 1.6X(100000000000)환이 11개 AU라고 합니다.이런 대규모의 크기를 볼 때마다 지구에 사는 인간이라는 존재의 무게가 백사장의 모래알만 못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매번 알아보고 이해해도 어느 시점이 되면 잊어버리는 태양계 행성의 순서와 크기를 알아보고 있는데, 그래서인지 볼 때마다 새로운 것을 배우는 느낌입니다.마지막으로 태양계 각 행성의 특징만을 간단히 조사해서 끝내겠습니다.

태양-말 그대로 우리 태양계의 중심인 항성, STAR, 에너지의 원천.수성 – 태양에 가장 가까운 행성으로 크기가 가장 작지만 밀도 높은 곳. 금성 – 공기의 대부분이 이산화탄소로 둘러싸인 뜨거운 화산 행성.화성 – 얼음의 존재로 생명체가 살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 많은 연구 중이다.목성 – 태양계 행성 중 가장 크고 대기 가장 활발함.토성 – 목성 다음으로 크고 잘 아는 고리가 있다.천왕성 – 얼음과 암석으로 된 태양계에서 가장 기온이 낮은 곳.해왕성 – 태양에서 가장 멀다.